“천생연분은 이렇게 옵니다” 날 갉아먹는 똥파리와 진짜 보석을 구분하는 아주 간단한 방법

정말 나만 바라보며 사랑해주는 운명적인 사랑은 누구나 기대하게 되는데요. 처음엔 그런줄알았지만 금세 본심이 드러나 실망하고 헤어짐 또한 빠르게 진행된 적도 많습니다.

오늘 소개해드릴 무속인은 “운명적인 사랑”이 찾아올때 느낄 수 있는 것들을 알려주고 있는데요. 잘 한번 보셔서 그저그런사람들속에 숨어있는 내 천생연분을 만나시길 바랍니다.

(출처 : 유튜브 '금수신당 부적총통TV' 이하 동일)
(출처 : 유튜브 ‘금수신당 부적총통TV’ 이하 동일)

산사태가 일어나기 전에 집안이 흔들리는 것처럼 내 인연이 오기 전에 흔들리는 무언가가 오게 되는데요. 사람으로 보자면 운명적인 인연이 들어오기 직전에 비유하자면 똥파리들이 많이 꼬이게 됩니다.

즉, 그런적이 한 번도 없었는데 너무 많은 사람들이 내 주위에 한 번에 몰리게 되는데 “이다음에 오는 사람이 진짜 내 사람입니다.”

짧게는 한달 길면 세 달 안에 진짜 인연이 오기 전 1~3명 또는 그 이상의 사람들이 한 번에 고백을 하던지 아니면 관심 있다고 내게 표현을 합니다.

이럴 때 바로 잡을 것이 아니고 썸을 타고 관심을 갖다 보면 성격도 금방 드러나고 진짜인지 가짜인지 금방 알 수 있는데요. 그러고 나서 그다음에 오는 그 한 사람이 진짜 내 연인입니다.

이 연인은 보면 스스로 금방 알 수 있는데 그 사람은 굳이 내가 맞추려고 하지 않아도 나랑 성격이 잘 맞다던지, 아니면 나랑 생각하는 게 같다던지, 공통사가 같은데요. 이러면서 그사람과 계속 맞추는 연습을 하게 되는데 진짜 내 사람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건 내 사주의 연분은 아무 때나 들어오는 게 아닙니다. 내가 평상시에 많은 사람을 만나고 이사람 저 사람들과 썸 타는 사람도 아닌데 “한꺼번에 사람이 확 온다”면 이 사람들이 지나가고 난 다음이 진짜 내 사람이다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반대로 본인 스스로 다른 사람들을 만나지 않고 돌아다니자도 않는다면 연분이 왔는지 안 왔는지 알 수가 없는데요. 무속인은 이렇게 가만히 있는데도 사람들이 자꾸 관심있어 하고 호기심 있는 의사 표현을 한다고 합니다.

카톡이라던지 밥먹자 등 호감 표시가 오게 되는데 이러한 상황들이 조금 지나면 진짜 내 남자 친구 또는 여자 친구가 생기게 되고 그럼 사람을 만나면 정말 오래간다고 합니다.

또한 본인 스스로도 연분을 만났을땐 돈도 많이 벌어야 된다는 등 이러한 계획을 잡게 되는 순간이 올텐 대요. 이전까지는 이러한 생각들을 잘 안했는데 그런 생각부터 했다는 건 내 연분이라는 것입니다.

평상시 안하던 생각을 했다는 것으로 판단하시면 됩니다.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니까 그 사람 마음에 들고 싶은 거고 그러다 보니 잘하고 싶고 잘 보이고 싶으니 스스로 노력하게 되는 건데요.

그 사람이 나한테 영향을 주는 사람이며 그럼 나도 바뀌게끔 노력을 해야 그 사람과 오랫동안 길게 갈 수 있고 이것이 바로 진짜 내 연분입니다.

유튜브 영상 : 보러가기

쿠팡 파트너스 활동을 통해 일정액의 수수료를 제공받을 수 있습니다.